글쓰기

Extra Form
분류 판타지

<지난이야기>

"이곳은 무한히 많은 0과 1로 이루어진 글자와 생각들로 가득찬 곳이오."

두 남자 뒤에서 또 다른 남자의 목소리가 들려왔다. 그 의문의 남자는 삿갓을 쓰고, 입가에는 야릇한 웃음기가 흐르고 있었다.

"음? 당신은 혹시?!"

뒤를 간지털게 돌아본 SKIL이 말했다.

"혹시?!"

소녀의 가슴을 만지작거리던 아뱡스가 깜짝놀라며 말했다.

"그래, 내이름은 단민반반데라무스돌카스감자튀김비빔밥챵됴킹김수한무요. 줄여서 단무지."

단무지.. 아니 단무가 눈을 번득이며 말했다.

"네? 단무지 뭐요?"

소녀에게 52m/s의 속도로 밟히고있던 아뱡스가 말했다.

 

장소 아직도 크레이터 중앙


갑작스런 일이 연달아 터지자 모두들 제정신을 차지리 못했다.

습잣의 시체를 제물로 나타난 소녀와 갑자기 등장한 의문의 남자 단무.

아뱡스와 SKIL은 낯선 이방인들에 대해서 쉽게 경계를 누그러 뜨리지 못했다.

그 가운데 매우 익숙한 BGM이 흘러나오는데….


SKIL "그렇군, 문제는 모두 해결되었어!"

일동 "?"

SKIL "범인은 바로 당신이야!"


일동 모두 놀라서 SKIL이 가리키는 곳을 바라보았다.

SKIL의 손끝이 가리키는 곳, 그 곳에는 바로 단무가 있었다.


아뱡스 "SKIL, 아니 그가 무슨 범인이라는 거요."

SKIL "아직도 깨닫지 못했는가? 그가 바로 외계인이야!"

아뱡스 "아니, 그게 무슨…."


아뱡스가 갑장스런 전개에 정신을 못차리고 있는 와중에 단무가 음산한 웃음을 흘리며 말했다.


단무 "후후후, 어떻게 내가 외계인이라고 장담할 수 있지?"

SKIL "그거야 간단하지. 세상에 남은 인간 생존자는 나래이션에서 말했 듯이 3명뿐. 그렇다면 남은 것은 외계인 뿐이지."

일동 "!!!"


그렇다 나래이션이 이미 모든 것을 말해주었던 것이었다.

하지만 단무는 다시 한번 싸구려 웃음을 지으며 말했다.


단무 "하지만, 분명 이곳에 새로 나타난 것은 나뿐만이 아닐텐데!"


그랬다. 이곳에 새로 합류한 멤버는 의문의 소녀 A와 단민반반데라무스돌카스감자튀김비빔밥챵됴킹김수한무, 둘이었다!


SKIL "그것이 당신이 노렸던 점이었을테지,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합류하기 위해서는 이 순간밖에 없다는 것을 본능적으로 알았었던 거야!"

단무 "그건 너무 억측이군. 증거라도 있나?"

SKIL "증거? 그렇다! 그것은 바로 나래이션에 있다!"

단무 "또, 나래이션인가?"


단무는 황당하다는 듯이 인상을 찌푸렸다.


SKIL "그래, 잊었는가? 애초에 이 무대에 존재했던 배역은 인간 남자 3인과 외계인 뿐이다. 

하지만, 소녀는 습잣의 시체를 제물로 바치고 등가교환의 법칙에 의해서 하늘에서 생성된 신인류!

습잣의 죽음 이전에는 존재하지 않았던 생물이기 때문에 외계인일 여지는 없는 것이지.

애당초 남은 인류는 단 3명뿐이라는 전제와 동성끼리는 자손생산이 불가능하다는 헛점,

그리고 여자를 찾아야 한다는 목적을 모두 만족시키기 위해 전개된 내용이었는데 이 깊은 뜻을 모르고 등장한 것이 너의 패착이다!

애당초에 인간이 그런 이상한 이름을 가질리가 없잖아!"

단무 "으아니, 이럴 수가! 그렇다면 이젠 여자도 찾았겠다, 나만 없앤다면 이야기가 끝인가?"

SKIL "그렇다! 받아라 킥!"

단무 "으악~ 주금."


그리하여 인류를 멸망 직전으로 몰고갔던 외계인은 죽었다.


SKIL "그러고 보니 통성명이 늦었군. 소녀, 네 이름이 뭐지?"

소녀 "이름? 나 이름이 없어."

SKIL "그래? 그럼 내가 지어주지. 너는 하늘에서 태어났으니 성은 하늘로 삼고, 이 세계에 버려졋으니 이름을 바리로 삼아야 겠다."

소녀 "하늘바리?"

SKIL "그래, 이제부터 이것이 네 이름이야. 우리들의 바리공주님이지."


이렇게 이야기는 마무리 되어가는데….


아뱡스 "하늘바리, 좋은 이름이다. 그럼 이제부터 한 여자를 둔 두 남자의 로맨틱 코미디만이 남은 건가?"

SKIL "그렇지, 이제부터 누가 그녀를 차지할 것인지를 두고 겨룰 차례이지!"


아직 끝은 아닌 듯 하다.


===============================================================================================================

훈훈하군요. 습잣은 절대 다시 살아나지 않습니다.

Who's 습작

profile

* 게임소재 자료실 관리자 (2012.04.17 ~ ) / 게임리뷰 게시판 관리자 (2012.08.23 ~ )
* 개인 블로그 : http://eternalworld.tistory.com
* 리뷰 블로그 : http://etude87.tistory.com
* 팀 블로그 : http://teamel.tistory.com
* 작업물 영상 : https://www.youtube.com/user/juillet29/videos
* RPG Maker VX 메뉴 편집기 : http://eternalworld.tistory.com/426
* RPG Maker Ace 메뉴 편집기 : http://eternalworld.tistory.com/417
* RPG Maker 시리즈 구매 가이드 : http://etude87.tistory.com/69
* RPG Maker DLC 라이선스 정리 : http://etude87.tistory.com/126
* RPG Maker RTP 정리 : http://etude87.tistory.com/161
* RPG Maker 시리즈 한글패치 정리 : http://etude87.tistory.com/174
* 쯔꾸르 시리즈 이용 규약 : http://etude87.tistory.com/171

  • ?
    맛난호빵 2012.09.06 16:34

    단무지가 아니라 단무인데... 천무님에서 따온 캐릭터..

  • profile
    습작 2012.09.06 16:43

    수정하였습니다.^^;;

  • ?
    SKILL 2012.09.06 22:33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릴레이 정말 재밌네요 ㅋㅋㅋㅋ

     

  • profile
    하늘바라KSND 2012.09.06 22:57
    크흣...크흣흣흣흣...

    크크크 사람은 죽지 않습니다. 크크크 다만 안보일 뿐이죠. 쿠흐흐
  • profile
    습작 2012.09.07 11:05

    영원히~

  • profile
    하늘바라KSND 2012.09.08 00:12
    느잌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글쓴이 분류 날짜 조회 수
공지 글쓰기 게시판 이용 안내(2015.01.04) 하늘바라KSND 해당사항없음 2015.01.04 1212
공지 당신도 '일단은' 소설을 쓸 수 있다 5 file 습작 2013.06.02 12288
장문릴레이 글쓰기 소모임에도 N은 있는가 - 6 3 말라야 판타지 2015.04.01 153
장문릴레이 릴레이_검사들의 이야기들-1. (하늘나무) 3 하늘나무 판타지 2013.12.23 842
장문릴레이 NEW 아방스월드 막장릴레이 3화 2 SKILL 판타지 2013.02.10 1309
장문릴레이 New 아방스월드 막장릴레이 2화 6 하늘바라KSND 판타지 2013.02.08 1133
장문릴레이 NEW 아방스월드 막장릴레이 1화 8 SKILL 판타지 2013.02.07 1135
장문릴레이 [브금유]글쓰기 소모임에도 N은 있는가 - 5 4 하늘바라KSND 판타지 2012.10.14 1122
장문릴레이 글쓰기 소모임에도 N은 있는가 - 4 1 미양 판타지 2012.10.13 1039
장문릴레이 글쓰기 소모임에도 N은 있는가 - 3 2 미양 판타지 2012.10.13 1266
장문릴레이 [브금유]글쓰기 소모임에도 N은 있는가 -2 3 하늘바라KSND 판타지 2012.10.13 1194
장문릴레이 글쓰기 소모임에도 N은 있는가 - 1 4 미양 판타지 2012.10.03 1129
장문릴레이 정줄 놓는 막장 릴레이 #12 6 습작 판타지 2012.09.06 1471
장문릴레이 정줄 놓는 막장 릴레이 #11 3 맛난호빵 판타지 2012.09.05 1410
장문릴레이 정줄 놓는 막장 릴레이 샾 10 4 하늘바라KSND 판타지 2012.07.18 1369
장문릴레이 정줄 놓는 막장릴레이 #9 2 습작 판타지 2012.07.18 1149
장문릴레이 정줄 놓은 막장릴레이 #7 2 습작 판타지 2012.06.21 1408
장문릴레이 정줄 놓은 막장릴레이 #6 2 슈팅스타* 판타지 2012.06.18 1235
장문릴레이 대형 망상필드를 전개해 봅시다, 우리2 2 하늘바라KSND SF 2012.06.17 1447
장문릴레이 정줄 놓는 막장 릴레이 #5 6 하늘바라KSND 판타지 2012.06.17 1355
장문릴레이 정줄 놓은 막장릴레이 #4 1 습작 판타지 2012.06.16 1313
장문릴레이 정줄 놓은 막장릴레이 #3 슈팅스타* 판타지 2012.06.16 1345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