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주의:이 이야기는 저의 망상썩인 멍청한 글 입니다 만일 읽을 경우 진지하게 읽지 마시길 바라겠습니다.- 


게임의 틀을 깨기위해 많은 사람들이 도전을 하여 이제 총 30개가 넘습니다.

뭐 장르의 틀을 깨기 아주 쉽습니다.

판타지 만든다고 하더니 액션게임이 되거나 감동,감성게임을 만들라더니 공포게임을 만들죠

 이게. 해외에서도 우리 한국에서 게임이 만들어지는 장르설정 그리고 대표적인 기준입니다. 뭐 처음부터 만들려는 장르가 판타지가 기본입니다. 사람들이 판타지를 좋아하니 그 틀을 깨지 못 하죠 즉, 게임은 자유롭게 만들려고는 하지만 사람들이 많이 하기를하며 기대하는 사람들이 있죠 (게임업계 즉,게임회사 측면에서)

인디게임에서는 사람들이 자유롭게 만들기 때문에 그 제작자에게 쌍욕을 날리며 따봉을 날리기도 하고 이 게임에 푹 따지기도 하죠 왜 제가 이런 이야기를 하냐고요? 

뻔합니다. 제 5년간 업계 홈페이지 인디게임 사이트에 들어가서 왜 게임을 만들고 싶어하는 지를 조금씩 조사를 했어요.

진짜 어리석은 짓을 하고 말았지만요.


장르를 깨트리기 위한 하나의 조건.

지금 생겨난 장르는 30개가 넘습니다.

하지만 기준점이 있습니다. 

제가 예전에 새로운 장르인 미디어장르를 만들려고 했죠 즉,나비효과게임. 음.. 누군가 성공을 했는 데.. 뭐 명백히 실패했어요.

저는 진짜~복잡미묘해서 안 만들었지만.

지금은 만들 수 있더리고 해도 제가 게임을 안 만들겠다는 증오심이 있기에 사람들을 도와주고 뒤에서 쌍욕을 많이 맞아도 게임을 만드는 것같은 데 게임 안 만듭니다. 큼..... 제가 잠시 잡담있었군요.하...

새로운 장르는 한가지를 바꾸거나 갑작히 생각나는 뭔가 존재하지 않을 듯한 장르를 만들면 그건 새로운 장르되요 머리를 쓰시면 됩니다. 하지만 중요한 틀이 없이 게임이 만들어지기에 머리가 터질 수 있다고 농담을 날려주겠습니다.


이것으로 저의 잡담은 끝났습니다.

이상하다고요? 이 글 내 제가 봐도 이상합니다. 하지만 이건 저의 망상의 글입니다.

그리고 이 글은 욕을 받아야 마땅합니다. 변수가 많은 글입니다.

TAG •
Comment '4'
  • ?
    좐털맨 2017.05.19 10:35
    무슨말을 하고싶으신건지 모르겠네요.
  • profile
    로에트하이 2017.05.20 19:32

    굉장히 딴지 걸고 싶어서 딴지 걸고 갑니다
    망상글이시라니까 내용면에선 딴지 걸지 않겠습니다만...

    ...사실 대화가 제대로 성립되지 않는 망상글을 왜 굳이 이곳에 올렸는지 모르겠지만

    아무튼 가능하다면 말이 좀 더 정돈됐으면 좋겠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보는 공공 게시판에 글을 올리셨는데
    워낙 정돈이 안 되셔서 무슨 말인지 해석하는데 오래 걸립니다 일단 사람들 보라고 올리신 거 아닌가요?

    혹시 혼자 중얼거리고 싶으신 거라면 sns나 개인 블로그에 올리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 profile
    ifeve 2017.06.06 05:05
    요점만 보자면 '남들이 생각하지 못한 장르를 만들면 그게 장르의 틀을 깬거지만, 중요한 틀 없이 만드는건 매우 어렵다'겠네요.
    아방스에서 '마탑'이란 장르가 참 새롭긴 했지만 별로 인기는 못얻은것처럼, 참신하면서 재미도 있기는 참 어려운거 같습니다.
  • profile
    비밀아이 2017.06.06 19:56
    이 어려운 글을 이해한 분은 오랜만이네요;;
    뭐 그렇죠 기본 장르를 깬다고 하더라도... 그 뒤의 몪은 그 제작자의 몪이죠^^;;
    하지만 그 깬 것으로 끝내면 안 됩니다 더 만들어 봐야죠 좋은 기회이지 않습니까? ㅎㅎ;;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아방스 게시물 · 댓글 작성 규칙 (최근 수정일 2015.11.25) 16 file 완폐남™ 2012.07.17 38380
잡담 게임 '최고급학교'를 제작해 보니... 6 file 질라이자로즈 2017.06.26 176
잡담 실황 조건에 맞지않는 플레이 동영상을 진짜 클레임 걸어버리는 경우는 처음 봤네요 파치리스 2017.06.25 142
잡담 MV 기본 조작감 저만 무겁나요? 2 Cuz_Hoon 2017.06.24 116
제작 영상 월광괴도 프로모션 2 알페* 2017.06.21 108
가입 안녕하세요 가입인사가 늦었습니다. 3 Alpha-α 2017.06.15 86
잡담 초보제작자를 위한 게임을 만들면 어떨까... 1 무명시절 2017.06.12 145
잡담 한국에도 일본 니코동처럼 MV 웹게임 올릴 수 있는 사이트 있었으면... 2 Sihoron 2017.06.11 134
잡담 어떤 팬게임을 하면서 느낀점... 1 file zero? 2017.06.10 145
잡담 아직도 해외에선 우리나라를 잘 모르나요? 3 파치리스 2017.06.10 157
제작 일지 ISD 그린릿되었습니다. 2 file 모쟁 2017.06.10 107
잡담 [생존신고] 오랫만이네요^^ 3 허걱 2017.06.09 79
발표 RPG Maker MV 1.5.0 업데이트 file 러닝은빛 2017.06.08 167
잡담 QB64라는 것을 알았는데.. 자유와바람 2017.06.07 46
잡담 3개월인가 2개월동안 고민하고 있는 편지글쓰는 것 비밀아이 2017.06.06 65
잡담 쯔꾸르로 한달에 650만원을 벌다니요 ㄷㄷ 1 세이엘 2017.06.06 329
제작 일지 오랜만에 게임제작중입니다 3 file 아크네르 2017.06.06 113
잡담 올해초만 하더라도 번역게임 포함해서 쯔꾸르 게임 정말 뜸하다고 생각했는데 3 파치리스 2017.06.03 202
설문 Bgm 저작권 표시 2 KYJoon 2017.05.30 103
가입 안녕하세요 3 Rocream 2017.05.20 105
잡담 게임의 장르의 틀을 깬다는 것은 무엇일까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4 비밀아이 2017.05.19 15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748 Next
/ 748